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미국에 도박사이트의 서버를 구축하여

2조 6천억원 규모의 불법 카지노 도박사이트 서버를 구축하여 2조 6천억원 규모의

불법 카지노 도박사이트를 운영하여 부당이득을 챙긴혐의등으로 총책 김모씨(43) 등

16명을 검거하고 6명을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김씨는 사이트 운영을 통해 얻은 수익금 300억 가운데 10억을 투자하여

작년 10월 자신이 고용한 의사의 명의로 수원에 160여평 규모의

척추질환 병원을 세워 하루 평균 800만원의 매출을 올린 혐의 또한 받고 있습니다.

경찰조사 결과 신씨 등 일당은 2013년 신씨가 다른 돕가사이트에서 관리하고 있던

개인정보를 기반으로 카지노사이트를 개설하여 바카라와 블랙잭 및 룰렛등의

도박을 제공한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압수물 등 사건 일체를 검찰에 송지하는 한편 총책 신씨가 숨겨둔

수익금이 더 있을것으로 보고 지속적으로 추적하고 달아난 공범들을

검거하는데도 수사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출처 : 카지노랩 IT – https://th4t.net/?p=73

댓글 남기기